2014/04/02 23:55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징키스칸의 원조, 징키스칸 마츠오 본점 [15] 외쿡여행 이것저것

관련글 : 양고기 징키스칸전문점,다루마야 홍대점 (だるま屋)


마시케에서 삿포로로 가는 길에 들린 징키스칸 마츠오 본점입니다.
타키가와에 있는 점포로 50여년의 역사를 가진 곳이라고 하네요.






여럿이 가서 먹은거라 술&징키스칸 무제한 플랜을 주문

간장양념에 재워둔 머튼(늘근-_-양고기), 양념된 머튼을 사용하는게 타키가와 지방 징키스칸의 특징이라고,
양털용으로 기르던 양을 맛있게 먹기위해 고안된 요리라 그렇다고 하네요.
반대로 삿포로 지방의 징키스칸은 양념하지 않은 램(어린양)을 사용한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에 있는 징키스칸 전문점은 대부분 삿포로식이라고 합니다.

같이 궈먹는 야채들

특이한 모양새의 징키스칸 불판,

불판 주변에 야채를 깔아주고

양념을 자작하게 부어준 다음에


고기를 얹어 구워 먹으면 됩니다. 서울식 불고기가 생각나는 료리법

젓가락샷, 설탕과 과일을 넣은 달달한 간장양념에 구운 고기가 ...지...진짜 불고기같은 맛
서울식 불고기의 양고기 버전이려나요? 양념 덕인지 양누린내는 그렇게 심하지 않습니다.


마츠오브랜드의 작포도주, 약간 가볍고 신맛인데 양고기랑은 잘 어울립니다.

고기를 어느정도 먹고 난 후 남은 국물에는 우동면&떡을 넣어 끓여 먹습니다.
국물에 쫄아들어 짭잘하게 조려진 우동이 어쩐지 야끼우동 먹는 맛

-. 램을 사용한 야들야들한 삿포로식도 맛있지만 이건 이것대로 불고기같은 맛(?)이 매력적이네요.
본점은 진짜 찾아가기 어려운 곳에 박혀 있지만(...)굳이 여기가 아니더라도 홋카이도에 체인점이 엄청 많으니
(치토세 공항에도 있습니다) 홋카이도에 여행가면 한번쯤 가보는 것도 좋을 듯 하네요

※지난 여행기는 이곳에서 봐 주세요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삿포로 맥주공장 견학[1]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홋카이도 무카와의 시샤모를 먹다[2]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도마코마이의 호텔,그랜드 호텔 뉴 오지(グランドホテルニュー王子)[3]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은수저의 그 피자를 먹을 수 있는 곳! 오비히로의 비어 레스토랑 토카치농원(十勝農園)[4]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홋카이도의 와인을 마시다. 이케다 와인의 성[5]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오비히로의 달다구리를 먹다, 류게츠 스위트피아 가든[6]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은수저에 나오는 그곳에 가다! 오비히로, 반에이 경마장 [7]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반에이 경마장의 먹거리 이것저것[8]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호텔 닛코 노스랜드 오비히로(ホテル日航ノースランド帯広 ),홋카이도 명물이 가득한 조식부페[9]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삿포로의 이자카야에서 홋카이도 명물과 만나다[10]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홋카이도의 와인과 만나다. 호텔 그레이스리 삿포로의 와인 살롱[11]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일본 최북단의 양조장, 구니마레 주조를 찾아 떠나는 여행[12]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일본 최북단의 양조장, 구나마레 주조 견학[13]
[13년 11월 홋카이도 여행]마시케에서 해산물 덮밥을, 후쿠요시[14]

*홋카이도에 대한 정보를 알고 싶으시면 여기를 눌러 주세요
홋카이도 열차여행블로그





핑백

덧글

  • 상남자 2014/04/03 00:31 # 삭제 답글

    저도 일본 여행을 계획중인데 혹시 실례가 안된다면 경비가 얼마나 들었는지 알 수 있을까요? 비행기나 배삯 포함해서요.
  • 임윤 2014/04/03 01:37 #

    시기와 지역을 말씀해주셔야 대략적이라도 가능할듯...
  • 상남자 2014/04/03 01:53 # 삭제

    시기는 7월 중순 생각하구 있구요. 홋카이도 4박5일 정도 생각하고 있습니다
  • 채다인 2014/04/03 09:41 #

    음,홋카이도는 제주도같은 곳이라(...)7월 중순에 간다고 하면 비행기나 배삵이 꽤 비싸질 겁니다;-_-; 성수기 기준
    뱅기 + 호텔 : 90만원
    JR패스 : 17만원
    식비&잡비 : 40~50만원
    ...정도?
  • 상남자 2014/04/03 19:29 # 삭제

    성수기라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 핀빤치 2014/04/03 00:32 # 답글

    훗훗훗 삿포로에서 야들야들한 놈으로 먹고 왔더니 오늘건 많이 쫄리지 않는군요!ㅎㅎ
  • 채다인 2014/04/03 11:47 #

    그러쿤뇨 -ㅂ-)..
  • 임윤 2014/04/03 01:50 # 답글

    전 램 먹었는데 양누린내도 안 나고 맛있었습니다 야들야들 야들야들
    근데 고기류는 한국식 불고기가 너무 맛있으니까요 'ㅅ')a
  • 채다인 2014/04/03 11:47 #

    저것도 저것 나름의 매력이... 'ㅅ')r
  • Hausman 2014/04/03 11:37 # 답글

    좋은정보 냠냠냠~~~ 캄사하무니다!!! ㅋㅋ
    램이 아닌 저런 징기스칸은 처음봐요! 오오오 이런것도 있군요!! 그런데 진짜... 냄새 안나나요? 아무리 양념을 해도 머튼이면...
    (아 전 개인적으로 머튼도 좋아해요. 문제는 A코씨가... ㅡ,.ㅡ;;)
    삿포로에도 있다니 함 고려해봐야 겠어요~에헷~ ^^
  • 채다인 2014/04/03 11:50 #

    누린내가 아예 안나진 않....습니다.누린내 걱정이 나신다면 램을 사용하는 곳 중 맛있는 곳이 많으니 그쪽으로 가시는게..
    2월에 간 곳중 맛있는 램징키스칸집이 있는데 리뷰할 테니 참고하세용,,,아마 올릴 겁니다...여름이 오기 전에..
  • 애쉬 2014/04/06 00:32 # 답글

    이게 진짜 (홋카이도 식) 징기스칸이군요

    전쟁용 물자로 양털을 얻기 위해(만주와 중국으로 진출하는 일본군) 홋카이도에서 키우던 면양 때문에 생긴 요리라더니
    이렇게 원본에 가까운 체인점이 있었네요

    홋카이도를 가보면 삿포로식 징기스칸과 비교차원에서 한번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 지나가다 2014/04/08 01:45 # 삭제

    종종 애쉬님께서 리플 올려주시곤 하는데 읽을때마다  은근히 놀라게 되더군요; 매우 박식하신 것 같아서요. 덕분에 많이 알고 갑니다ㅋ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55748412
49999
35996654

링크 & 광고

dd

dd